조인스


남편이 좋아하는 캐릭터를 코스프레 해보았다

신고하기
크크동자 조회 수 30970
안녕하세요 

결혼 후 탐라국에서 꿋꿋이 덕질하는 아줌마입니다. 



늘 그렇듯이 작업하면서 애니메이션 틀어놓고
맘에 드는 캐릭터가 나오면 

아 코스프레 하고싶다.
하아하아 거리다가 

역시 30대가 되니 체력이 딸려서
마음만 수십번 먹고 다음애니로 넘어가버리는 현상이 반복(...)
되는 접니다만, 



어찌되었건 할 맘이 생긴 코스프레는
버릇처럼 남편에게 물어보곤 했어요 

"이 캐릭 어때. 어울릴 거 같아?" 

"ㅇㅇ" 



 

...영혼없는 대답 ㅠㅠ 





내가 덕질하는걸 좋아하고 오히려 장려하는 남편인데,
왜그럴까...
그것이 왜 그럴까 깊이 고민하다가 깨달았습니다. 





아..
우리는 덕후지만 취향이 다릅니다.
달라도 너무달라요. 

에바에서 제일 좋아하는 캐릭터가
아스카 vs 카오루 인 정도로 달라요. 

이 차이는 매우 작아보이지만
사실은 아주 큰거예요.... 





 

아주 가끔 겹치는 경우가 있지만 흔치않고
코스프레의 경우는 옷이 예쁜걸 더 선호하게 되기때문에, 

단 한번도 남편이 좋아하는 캐릭터를
코스프레 해본적이 없는것이었습니다 orz 





그래서 바로 남편이 원하는 캐릭터를
코스프레 했느냐 하면... 

ㄴㄴ 

역시 귀찮아서 '이런 상황이다' 라는 것만 인지한 상태로 몇 주가 흐른 뒤.... 



저는 또 무심코 물어봤습니다. 

"세이버 전부터 하고싶었는데. 할까?" 

"ㅇㅇ하고싶음 해" 

"세이버 릴리는 어때?" 



"........" 

"??? 안어울려?" 



 

 

 



"제발 해주세요!!!!!!!!!!!!!!!!!와아아아아아!!!!!!!!!!!!!!!!!!!!!!!!!!!!!!!!!!!!!!!!!!" 







..... 



... 



반응을 보고 저는 기억해냈습니다. 얼마전까지만 해도 남편 아이패드 바탕화면이... 

 

세이버 릴리였단 사실을...
ㅠㅠ 







하겠다고 하자마자 이런저런 일러스트를 보여주면서 

"역시 세이버는 릴리지!!! 그냥 세이버는 옷이 안이쁘다고!!" 

여느때와 다른 반응을 보이며 매우 설레어하는걸 보니 

 



그리하여 했습니다 세이버릴리 























 



 



 



 



 



 



 



 



 



 



 



촬영하는 도중에도 찍던거 좀 보내면서 

"이렇게 찍고 있는데 이정도 느낌이면 될까?"
"공주기사니까 좀더 도도하게 해봐" 

이런식으로 피드백도 하고... 

그냥 혼자 찍고 즐기던 코스프레랑은 또 다른 재미가 있었어요 /ㅅ/ 





보정이랑 아트웍도
호무라나 다른것들에 비해 열심히 안하면
슬퍼하거나 삐질 것 같아서... 

원래 적당히 끝내려다가
중간부터 열심히 함 ㅋㅋㅋㅋ 



생각보다 너무 좋아해서 

"남편이 좋아하는 요리를 해주었습니다" 

같은 느낌으로 가끔 남편이 원하는 캐릭터를 해볼까 싶어요 ㅎㅎ 







끝.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와글와글 전체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와글와글' 게시판 운영 원칙
관리자
2014-04-15 366395
311 ??:고개를 들어라 콜롬비아 file 고구려튀김 2019-03-27  
310 [유머] 조현우 경기 후, 시각에 문제 file 여포배린이 2019-03-27  
309 똘끼 넘치는 최충연 file 벌굴라떼 2019-03-25  
308 히트맵 보고 선수 맞추기 file 매너리 2019-03-25  
307 [공식] 독일, 9개월 만에 공식대회 승리 file 하드풋살 2019-03-25  
306 이 시각 제일 억울한 기아팬 file 오늘도안녕 2019-03-25  
305 두산팬들은 고개를 들라 file 탄력카드 2019-03-25  
304 (오피셜) 한화 무패 우승 실패! file sls amg 2019-03-25  
303 도쿄돔에서 타격훈련하는 '크데' file 댁은누구 2019-03-19  
302 4인 외야 시프트? file 매너리 2019-03-19  
301 PL 18/19시즌 골키퍼의 선방률 file 하드풋살 2019-03-19  
300 박찬호의 인스타 댓글 file 오늘도안녕 2019-03-19  
299 유로파 리그의 캉테라 불리는 선수 file 탄력카드 2019-03-19  
298 유로파리그의 아자르라 불리는 선수 file sls amg 2019-03-19  
297 승리의 'THE BLUES' 모여라~ file 하드풋살 2019-03-18  
296 호날두! 왜 계속 웃고 있는거야? 매너리 2019-03-18  
295 시메오네 “유벤투스가 역전해서 올라가면 마드리드에서 멜론 장사함” 댁은누구 2019-03-18  
294 콘테: 메시를 막는법? 생각보다 쉽다 총을 쓰면 된다 벌굴라떼 2019-03-18  
293 첼시 맨유 평행이론..바르샤가 제일 견제해야할 선수.. file 고구려튀김 2019-03-18  
292 챔스에서 친정팀 만나는 카일워커 트위터 file 여포배린이 2019-03-18  
291 챔스 16강을 요약하자면 file 댁은누구 2019-03-14  
290 새로운 역대 챔스 득점순위 매너리 2019-03-14  
289 만약 이 매치업이 이뤄진다면? 하드풋살 2019-03-14  
288 잘 안알려진 득점기계인 선수 ㄷㄷ 오늘도안녕 2019-03-14  
287 유벤투스 vs ATM 챔스 한짤 요약 탄력카드 2019-03-14  
286 이번시즌 챔스 무실점의 팀 sls amg 2019-03-14  
285 사실 온난화를 걱정하는 노래 file HOZO 2019-01-17  
284 인상깊은 만우절 장난 file 안녕참치 2019-01-17  
283 개보다 무서운 고양이... file o주찬 2019-01-17  
282 ??:술 한잔 마셨습니다 file 여포배린이 2019-04-29  
281 챔스 서로 양보하는 이유 file 고구려튀김 2019-04-29  
280 올시즌 NBA 최고 유머 file 벌굴라떼 2019-04-29  
279 현재 EPL 빅6 요약 file 댁은누구 2019-04-29  
278 첼시 vs 맨유 보고 아스날팬이 부러운점 file 매너리 2019-04-29  
277 리버풀이 1위 못하고 있는 이유? file 하드풋살 2019-04-29